News

News

[공간정보] 2027년 ‘완전자율주행’ 시대 열린다…3년 뒤 도심항공교통 상용화

관리자 2022-09-21

첨부파일

첨부파일 없음

 

기사배너_기획3.png

 

정부가 오는 2025년까지 운전자가 개입하지 않는 완전자율주행(레벨4) 버스·택시를, 2027년까지는 승용차를 출시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.

이르면 2025년 수도권 특정 노선(도심↔공항)에 UAM(도심항공교통) 서비스를 최초 상용화 하는 등 교통 체증 걱정없는 항공 모빌리티 구현에도 나선다.

또 20년 뒤에는 시속 1200km ‘하이퍼튜브’가 서울과 부산을 30분 만에 주파하는 전국 반나절 운송의 초고속 서비스를 실현할 방침이다.


 

기사 전문보기 | 2027년 ‘완전자율주행’ 시대 열린다…3년 뒤 도심항공교통 상용화

[출처] 대한민국 정책브리핑(www.korea.kr)